무지개 색의 애플 오리지널 간판 경매에 올라온다… 예상 낙찰가는 10~15억원

2014. 5. 20. 16:14    작성자: ONE™

골수 애플 팬이라면 눈이 뒤집힐 만한 물건이 경매에 올라올 예정이라고 합니다. 한입 베인 사과에 무지개 색을 넣은 애플의 오리지널 '간판'입니다.

미 IT 매체 맥루머스는 오늘 쿠퍼티노 애플 본사에 걸려있던 무지개 색상의 대형 간판 두 가지가 영국의 옥션 하우스 '본햄(Bonhams)'에 매물로 올라올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이 두 간판은 애플 본사에 1998년까지 걸려있었지만 애플의 로고 교체로 인해 본사 건물에서 내려졌으며, 이후 한 애플 직원에게 선물로 기증된 것이라고 합니다.

두 간판 중 크기가 큰 것인 가로 세로 길이가 1.25미터 x 1.16미터로 5센티 두께의 스티로폼에 얇은 비닐이 입혀져 있는 방식이며, 크기가 작은 간판은 0.91미터 X 0.83미터 크기에 섬유유리로 제작되었다고 합니다. 

경매는 6월 4일에 개최되며 시작가는 우리 돈으로 천만원(10,000달러)부터 시작한다고 합니다. 하지만 실제 예상 낙찰 가격은 우리 돈으로 10억에서 15억원 사이가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낙찰이 성공적으로 이뤄진다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스티로폼이 되는 셈입니다. 물론 애플의 '역사'를 구매하는 것이나 다를 바 없으니 높은 프리미움이 이해되지 않는 것도 아닙니다.

일반적으로 애플의 원조 로고하면 이 무지개 색상의 애플 로고를 가장 먼저 떠올리지만, 최초의 애플 로고는 물리학의 아버지 '아이작 뉴튼'이 사과 나무 아래에서 독서를 하고 있는 풍경을 담고 있습니다. 하지만 회사 로고가 너무 복잡해 보이는 것이 마음에 들지 않았던 스티브 잡스는 당대 유명한 그래픽 디자인 '롭 야노프'를 고용해 1년 만에 무지개 색상의 심볼로 애플의 로고를 갈아치웠습니다.

이후 애플 로고는 네 차례나 디자인 변경을 거듭한 끝에 현재의 단순한 디자인으로 안착한 상태입니다.



참조
MacRumors - Original 'Rainbow' Apple HQ Signs Up for Auction, Bidding Starts at $10,000

관련 글
• 애플스토어 '지니어스 바 알류미늄 로고' 이베이에서 600불에 낙찰
애플 팬이라면 탐낼만한 43가지 애플 빈티지 기념품
• 애플의 조나단 아이브가 디자인한 세상에 단 한대뿐인 카메라 'The Leica M for RED' 11월 경매
• 출시 후 37년 만에 경매에 올라온 애플 1 컴퓨터 '7억'에 낙찰.. 사상 최고가 경신

    
  1. Blog Icon
    토동이

    0.91미터 X 83미터 <--오타이신거 같아요.
    스티로폼인데 가격이 엄청나군요.

  2. 스윽 고쳤습니다. 감사합니다. :-)

  3. Blog Icon
    efeef

    아 저거 나도 만들 수 있는데...

  4. Blog Icon
    견우

    나는 스티커 있는데..... 경매 안될까요???

  5. Blog Icon
    CoffeeTea

    일단 한번 경매 사이트에 올려보시는 것도 재미있을거 같습니다. ㅎㅎㅎㅎ

  6. Blog Icon
    Mavericks

    저두 6색 스티커가 찾아보니 꽤나 있네요 :)

  7. Blog Icon
    애플

    애플로고하면 역시 무지개색이...^^

  8. Blog Icon
    uris

    애플 로고가 바뀌면서 쿠퍼티노 사옥에 있던 것을 어느 장기근속 직원에게 줬다고 하죠...
    우리 회사도 간판이나 줘야 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