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OS X 서버 5.0.4 업데이트... 'OS X 10.11 엘 캐피탄에서도 그대로 사용 가능'

2015. 9. 25. 03:51    작성자: ONE™

OS X 엘 캐피탄 출시가 일주일가량 남은 가운데, 애플이 'OS X 서버(Server)'를 5.0.4 버전으로 업데이트했습니다.

이번 업데이트의 특징은 OS X 요세미티에 대응하는 버전을 OS X 엘 캐피탄에서도 이어서 사용할 수 있게 됐다는 점입니다. 애플의 릴리스 노트에 따르면,

"OS X Server 5.0부터 시스템 버전에 무관하게 작동합니다. OS X Yosemite 10.10.5 와 OS X El Capitan 10.11이 설치된 맥에서 동일한 버전의 Server 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 Apple

하나의 서버 앱이 두 운영체제를 지원하는 것은 전례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일입니다.

3년 전에 나온 OS X 10.9 매버릭스를 시작으로 운영체제는 무료화되었지만, OS X 서버는 매년 19.99달러를 지불하고 새 OS X에 대응하는 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해야 했습니다. 그런데 이제 '특정 버전의 OS X'에서 '특정 버전의 서버' 앱만 사용할 수 있다는 공식이 깨진 것입니다. 애플 입장에선 소프트웨어를 뜯어고치는 데 들이는 시간을 줄일 수 있고, 그렇게 남는 인적자원을 통해 버그에 순발력 있게 대응할 수 있게 되니 사용자 입장에서도 나쁠 게 없는 변화입니다. 당연히 업그레이드를 위한 추가 비용이 없어졌다는 것도 반가운 일입니다.

'OS X 서버'는 워크 그룹 관리와 서버 관리 도구를 운영체제 위에 얹어주는 소프트웨어로, 메일 에이전트를 비롯해 삼바 서버, LDAP 서버, DNS 서버 같은 고급 네트워크 기능을 제공합니다. 또한 웹 서버, 위키 서버, 타임머신 서버 등 맥을 개인서버로 운용하는데 필요한 다양한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참조
Apple - OS X Server: 이제 Mac이 쉽게 파워풀한 서버로 변신합니다

관련 글
• 애플, 개발자를 대상으로 OS X 서버 5 베타 버전 배포
• 애플, OS X 매버릭스에 대응하는 '서버' GM 버전 배포
• 애플, 9월 25일 이후 '맥미니 서버'를 구매한 사용자에게 'OS X Server' 무상 제공


    
  1. Blog Icon
    win ple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1등입니다.....!!!!!!!!!!!!

  2. 오.. 서버 5.0사면 캡신턴 이후 버전의 os에서도 계속 쓸수 있다는 거군요 +ㅂ+

  3. Blog Icon
    lys0328

    여기에서 이런 질문 해도 될지.. 10월 1일 엘캐피탄이 출시 된다구 알려주셨는데요~~
    혹 WWDC? 10월에 하는 맥 발표는 언제 하는지요.. 그리고 15인치 맥이 새로 발표가 된다는 루머가 있나요?? 해당 내용을 찾아보았는데 별로 없어서...
    항상 감사합니다!!

  4. Blog Icon
    Koon

    제가 헬베티카를 많이 좋아해서 (보면 마음이 안정이 될 정돕니다) 엘 카피탄으로 넘어가지 않으려 합니다. 미션컨트롤에 반투명효과가 사라지는것도 마음에 안들구요. 그래서 말인데 엘 카피탄 출시가 되면 업데이트 알림이 몇일에 한번씩 뜨잖아요? 그 알림을 강제로 못뜨게 할 수 있나요?

  5. Blog Icon
    ㄴㅇㄹㅎ

    그나저나 예전에 리딤으로 받은 서버앱은 구매목록에서 모두 사라졌더군요..;;

  6. Blog Icon

    왜 그렇게 갖고 다니는 맥북에서 용량을 찾고 외장하드를 찾고 확장 포트가 없어서 싫다고 하나 궁금해서 찾아 봤더니 서버 라는것엔 아예 관심들도 없었구나. 이게 지금 엄청난 돈방석 기능과 정보를 알려주고 있는 것인데...겨우 댓글이 다섯개.....그중 세개는 무관.... 이건 서버활용, 즉 유닉스 체제의 절대 강점인 맥의 특장점을 전혀 활용하지 못하고 있는것이다. 웬지 눈물이 핑 돈다.

    마소 가입국으로서 컴퓨터라곤 마소를 먼저 대하고 이건 서버란게 없었으니 설치하려면 골치 아프고 귀찮은것 이라는 생각에서 그냥 몇 만원씩 주고 기껏 웹하드나 쓰면서 길들여져 가다보니 이렇게 된거 같지만 아직도 외장하드를 들고 다니며 용량에 허덕대며 클라우드에나 의존하고 그마저도 활용하기 어려워 하는 것은 이런 글로벌 대용량 인터넷 네트워크 시대에 개인의 작은 능력으로도 국제사업을 할 수 있는 커다란 기회를 놓치는거 같아 참 처량하고도 안타깝다.

    소비의 시대라고 기껏 발 마추는 것은 정말 소비밖에 없구나. 마소를 먼저 사용하게 된건 우리나라 발전에 크나 큰 오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