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에어팟 프로 발표

2019. 10. 29. 18:21    작성자: KudoKun

애플이 28일(현지 시각) 새로운 무선 이어폰 에어팟 프로를 공개했습니다. 에어팟 프로는 이미 모두가 익숙한 에어팟에 많은 사용자들이 바랐던 기능들을 다수 탑재했습니다.

먼저, 디자인이 바뀌었습니다. 기존의 에어팟은 오픈형으로, 작은 크기와 주변음을 듣기 쉽다는 점이 있었지만, 역으로 차음이 되지 않아 나오는 콘텐츠에 집중하기 힘들고, 사람에 따라서는 에어팟이 귀에 맞지 않는 경우도 있었습니다. 에어팟 프로는 이를 해결하기 위해 에어팟 라인업에선 처음으로 인이어 형식으로 설계되었습니다. 에어팟 프로의 박스에는 세 가지의 실리콘 이어 팁이 함께 제공되고, 이를 통해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맞는 밀폐형 디자인을 만들어줍니다. 애플은 여기에 이어폰으로 인해 귀에 밀폐됐을 때 느끼는 불편한 느낌을 방지하기 위해 추가적인 통풍로를 뚫어 귀 내부의 기압을 조정해줍니다. 에어팟 프로를 착용하면 공기의 흐름이나 이어팁 통과 후의 소리를 실제 소리와 비교해 최적의 핏인지 측정해주는 기능도 들어가 있습니다.

ANC 기능은 iOS에서 제어가 가능합니다.

이러한 밀폐형 디자인으로 가능해지는 것이 능동형 노이즈 제어(ANC)입니다. ANC는 본체의 터치 컨트롤러나 iOS의 제어 센터에서 켜고 끌 수 있으며, 주변 소음을 차단하거나 외향 마이크로 측정한 소리를 흘려서 주변 소리를 들을 수 있는 주변음 허용 모드도 사용이 가능합니다. 에어팟 프로는 주변 소리를 초당 200회 분석하며, 이 분석에 따라 노이즈를 자동으로 제어할 수 있습니다. 이 모든 처리는 10개의 오디오 코어가 들어간 애플의 H1 칩에서 처리해 무선 연결로 인한 지연 시간도 최소한으로 줄였습니다.

"프로"라는 이름에 걸맞게 음질 자체도 기존 에어팟에서 차별화를 꾀했습니다. 사용자의 귀 모양에 따라 최적의 이퀄라이저를 맞추는 적응형 EQ를 적용했으며, 맞춤 제작된 저음 특화 스피커와 다이내믹 드라이버를 통해 에어팟과 비교해 더욱 개선된 음질을 제공한다는 것이 애플의 설명입니다.

배터리 완충시 사용 시간의 경우, ANC를 끄면 최대 5시간, 켜면 4.5시간이며, 충전 케이스와 함께 사용하면 최대 24시간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무선 충전 케이스가 5만 원 추가 옵션인 에어팟과 달리 에어팟 프로는 무선 충전 케이스가 기본 제공됩니다.

에어팟 프로의 가격은 329,000원(미국은 부가세 제외 $249)이며, 전파인증이 완료되는 대로 국내에 발매될 예정입니다.

    
  1. 디자인은 확실히 더 이쁜것 같네요..
    근대 가격은 안 착하네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