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 뉴슨이 디자인한 맥주 기계 'The Sub'... 맥주 기계에서 맥 프로가 보인다?

2014. 10. 6. 21:31    작성자: ONE™

'맥' 관련 블로그에서 이제 '맥'주까지 다루냐고 하실지도 모르겠지만, 애플과 어느 정도 연관성을 가진 제품이 나와 한꼭지 소개하고 넘어가야 할 듯합니다.

최근 애플에 들어간 유명 산업디자이너 '마크 뉴슨'이 하이네켄과 크룹스와 콜라보하여 디자인한 'The Sub'이라는 제품입니다. 어디에 쓰는 물건인고 하니, 집에서 폼나게 생맥주를 즐길 수 있게 해주는 가정용 맥주 기계입니다.

전면에 달린 노브를 비틀면 원통형 저장소가 열리며 'Torp'라고 불리는 2리터 크기의 케그를 집어넣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손잡이를 아래로 내리면 Torp에 담겨져 있던 맥주가 노즐을 통해 분사되는 방식입니다. 마치 가정용 커피 머신처럼 Torp를 바꿔가며 여러가지 맛의 맷주를 맛볼 수 있는 셈인데, Torp는 하이네켄이 유통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맥주 기계가 어디서 참 많이 보던 디자인이죠?



맥주를 저장하는 케그 디자인이 신형 맥 프로와 매우 흡사한 모양을 하고 있습니다. 하기사 원통 모양의 시커먼 물체가 세상에 어디 한두가지겠습니까만은 신형 맥 프로와 닮아도 너무 닮은 모습입니다. 마크 뉴슨은 이전에도 프로덕트 레드 캠페인을 위한 빨간색 맥 프로를 조니 아이브와 공동으로 디자인하여 많은 화제를 낳은 바 있습니다.

제품은 영국, 네덜랜드 등에서 오는 10월 18일에 출시될 예정이라고 하며, 은색과 검은색 두 가지 색상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고 합니다. 가격은 생각보다 저렴한 249유로인데, 한국에서는 Torp를 구할 길이 없으므로 가정에서 사용하기는 어려울 듯합니다. 제품에 대한 더욱 자세한 정보는 링크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참조
dazeen magazine - Apple's Marc Newson designs "revolutionary" draft beer machine for Heineken
• 애플, 산업디자인계 거장 ‘마크 뉴슨’ 영입

관련 글
• 세계에서 단 한 대뿐인 애플의 차세대 맥 프로, 뉴욕 소더비 경매에 출품

    
  1. Blog Icon
    peace

    wht the ...

  2. Blog Icon
    sak3

    ^^ 재미있네요~~~

  3.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4. 오 꿩 대신 닭이랬다고 이거라도.. 영입할까요? ㅎ

  5. Blog Icon
    오~

    개인적으로는 맥프로 보다 더 탐나네요.

  6. Blog Icon
    D-NICE

    검은색은 처음보는데, 이 제품 자체는 나온지 한참되었습니다.

    찾아보니 1년 되었네요.

    실버-그린 색상만 봤을때는 Mac Pro 닮은 줄 전혀 몰랐는데,

    검정색은 완전 쌍둥이네요.

  7. Blog Icon
    Chris Rhee

    아이폰 5c 케이스, 1년전에 나온 저 맥주 기계, 최근 나온 6-6+의 안테나 단선 디자인... 이런 것들만 봐도 마크뉴슨이 애플에서 일한다는게 알려진지는 최근이지만 실제 최소 2-3년 전부터 직간접적으로 절친한 조니 아이브를 통해 일을 해왔었던거 같습니다. 실제 최근 마크뉴슨 인터뷰를 보면 애플에서 풀타임 근무는 아니고 파트타임 식으로 근무한다고 말했던걸로 보면 파트타임식으로 조니 아이브와 애플 제품 디자인 일을 꽤 많이 최근 1-2년간 해온 모양입니다.

  8. Blog Icon
    모노마토

    맥프로의 1/10 가격!

  9. Blog Icon
    청진기

    프랑스에서는 이미 동네 수퍼까지 풀렸습니다.

    계속 구매를 고민하고 있는 매력적인 제품이죠 ㅎㅎㅎ

  10.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11. Blog Icon
    여너

    우와 정말 사고싶어요 ㅠ_ㅠ

  12. Blog Icon
    볼콧

    Mac주네요!

  13. Blog Icon
    하재현

    어제 구매했습니다.
    활인받고 환급받으니 약 200유로 조금 안 줫습니다. 박스안에 torp가 2개 기본으로 들어 있어서 전 추가로 10개 더 구매했습니다. 개당 약 5유로 정도 합니다.
    내일 귀국인데 이거 포장 한다고 고생했습니다. 우연히 지나가다고 보고 디자인이 너무 좋아서(물론 마크 뉴슨의 작품인줄 몰랐죠) 한참 보고 시음도 하고 판촉하는 아가씨 하고 한 10분 이야기하고 돌아서 오다가 다시 뛰어가서 구매를 했습니다.
    그런데 이글을 보니 제가 좋은 가격에 잘 구매를 했네요. 우선 24리터 있으니 당분간은 잘 마시고 없으면 사러 도 나가야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