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ixit, 애플 펜슬 분해기 공개... 공간 활용과 견고함은 '우수' 수리 용이성은 '최악'

2015. 11. 20. 17:09    작성자: ONE™

분해 전문 사이트인 'iFixit'이 이번에는 아이패드 프로와 같이 나온 애플 펜슬 분해기를 공개했습니다.

우선 애플 펜슬 내부를 보기 위해선 그라인더로 배를 갈라야 합니다.(위 사진) 분해나 수리를 전제로 나온 제품이 아니란 얘기죠. 

플라스틱 케이스를 열면 실린더 형태의 금속 지지대가 내장 부품을 감싸고 있는 구조를 갖고 있습니다. 케이스가 플라스틱으로 되어 있어서 쉽게 구부러지는 것 아닌가 하는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될 듯합니다.

금속 지지대에서 내용물을 분리하면 무게가 1그램밖에 되지 않는 작은 로직보드와 배터리가 모습을 드러냅니다. 

로직보드에는 ARM 기반의 Cortex 프로세서와 블루투스 4.1 모듈이 달려 있고 공간을 절약하기 위해 절반으로 접혀있습니다. 이것만 보면 애플 펜슬을 하나의 작은 컴퓨터라고 봐도 무방할 듯합니다. 

뾰족한 펜촉 부분에는 애플 펜슬의 기울기와 압력을 감지할 때 시용하는 초소형 센서가 붙어 있는데 아이패드 프로 디스플레이 아래 있는 콘트롤러와 연계해 초당 240회라는 속도로 기울기와 압력을 측정한다고 합니다. 애플 펜슬이 구형 아이패드와 호환되지 않는 이유도 이런 작동 원리에 기인한 것이라고.

로직보드 옆에 붙어 있는 리튬 이온 배터리 용량은 0.329Wh로 아이폰 6s 배터리 용량의 5%에 불과했다고 합니다.

배터리 용량은 크지 않지만 소모 전력이 워낙 낮은 탓에 한번의 완충으로 12시간 동안 쓸 수 있고, 15초만 충전해도 30분을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아울러 애플 펜슬의 펜촉은 벗겨낼 수 있는 구조라 당초 예상과 달리 교체가 가능하며, 제품 패키지에 여분의 펜촉이 포함돼 있습니다. 

iFixit은 애플 펜슬의 수리용이성 점수를 10점 만점에 1점을 부여했습니다. 애플 펜슬을 파괴하지 않는 이상 내부 부품에 접근할 방법이 없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참조
iFixit - Apple Pencil

관련 글
• 아이패드 프로를 맥과 연결해 와콤 신티크처럼 활용하기
• 애플, 아이패드 프로 11일부터 1차 출시국 판매 시작... 새 TV광고도 선보여

    
  1. Blog Icon
    눈사람

    수리용의성 점수가 1점이나(?) 되는군요

    후하네요 ㅋㅋㅋㅋㅋ

  2. 빨리 써보고 싶습니다. 에어2를 너무 일찍 처분했나봐요 ㅠ

  3. Blog Icon
    돈먹는 하마 ^00^

    아싸~1등이에요!!
    -----------------------
    적을때까지만 해도 아무도 없었는데 3등이네요 :'-( 흑

  4. Blog Icon
    가구공

    와우. 배터리가 제일 걱정스럽고 역시나 교체가 안된다면 애플 펜슬도 결국은 소모품이네요. 와콤 펜을 떨어뜨려서 내부 전자석(?)처럼 생긴 센서가 망가진걸 확인했던 때가 생각나네요. 애플 펜슬은 낙하 내구도가 얼마나 좋을까요...

  5. Blog Icon
    우와

    정말 대단하네요 초당 240번을 연계해서 인식을 한다니 ㄷㄷㄷ

  6. Blog Icon
    staranie

    애플 펜슬은 볼면 볼수록 마음에 든단 말이죠 ㅠㅠ


  7. 애플제품은 수리 용이성 항상 안좋게 나오네요 ㅋㅋ

  8. Blog Icon
    작은곰

    저렇게 분해를 하면 재조립 및 사용이 불가능해보이는데 수리 용이성이 1점이나 나온 것이 신기하네요. ㅎㅎ

  9. Blog Icon
    gk

    cpu가 들어가 ㄷㄷㄷㄷ

  10. Blog Icon
    s.

    왠지 저 1점은 '펜촉이 망가졌을 때 여분의 펜촉으로 갈아끼울 수는 있으니까 1점'인 듯한 느낌이군요;;

  11. jot script 에버노트 에디션 같은 블투 스타일러스들도 블투 연결 안하고 그냥 정전식 스타일러스처럼 사용할 수 있는데요, 애플 펜슬은 어떨까요?

  12. Blog Icon
    SM

    리뷰보니 블루투스로 페어링 안 시키면 아이패드 프로에서 인식을 못하더군요.
    화면+펜촉 접촉 만으로 인식되는 방식은 아닌 것 같더라구요

  13. 아이패드 프로는 못사도 애플 펜슬만이라도 사서 아이패드 에어에 써보는 호사는 못 누리겠군요 ^^;;

    아무튼 그렇다고 액티브 방식도 아닌 것이 희한하네요...

  14. 하나를 만들어도 기똥차게 만드는군요

  15. Blog Icon
    ㅇㅇ

    애플팬슬도 이어팟처럼 1년안에 고장나면 1:1 교체해주겠네요.

  16. Blog Icon
    맥조아

    그만큼 수리의 필요성이 낮다는 자부심 아닐까요? ^^

  17. Blog Icon
    Box_mini

    1점을 줬다는말은 수리하려면 수리할수있다는 뜻인가요...0점이라고 생각했는데

  18. Blog Icon
    L군

    점수 자체가 1점에서 시작합니다. 제품에 손상을 가하지 않고 분해가 불가능한 경우 1-2점을 부여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19. 여분의 팬촉은 별도 판매 하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