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맥 성능 트렌드: 데스크탑 라인업과 모바일 라인업, 맥북에어와 맥북프로의 성능 격차가 줄어든 한 해

2013. 1. 1. 22:04    작성자: ONE™

긱벤치(Geekbench) 개발사 프라이메이트 랩(Primate Labs)에서 2012 아이맥 27' 모델을 포함한 전 2012 맥 모델들의 긱벤치 점수를 공개했습니다.

긱벤치는 CPU와 메모리의 성능을 포괄적으로 측정하는 크로스 플랫폼 벤치마크 프로그램으로 시스템 간의 상대 성능 비교에 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Mac Benchmarks (December 2012)

2012 맥 성능 트렌드

프라이메이트 랩은 이번 차트의 몇 가지 흥미로운 점들을 다음과 같이 정리했습니다.

• 맥 프로(Mac Pro)는 지난 2년 동안 두드러진 업데이트를 받지 못했지만, 6 코어 및 12 코어 모델은 여전히 현존하는 맥 중 최고의 성능을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맥 프로에 사용된 프로세서 아키텍처도 이제 나이를 속일 수 없는지 4 코어 및 8 코어 맥 프로는 애플의 최신 4코어 랩탑과 데스크탑 모델들에게 성능을 추월당하기 시작했다.

• 데스크탑용 쿼드코어 i7 프로세서와 모바일 i7 프로세서의 성능 차이는 아주 경미한 수준까지 좁혀졌다. 이제 더 빠른 연산 성능을 위해 굳이 더 커다란 (데스크탑) 맥을 살 필요가 없어졌다.

• 2008년도에 맥북에어가 처음 출시되었을 때만 해도 실성능이 회의적이라는 의견이 많았다. 2012년 벤치마크 차트의 최하단에 11인치 맥북에어가 위치하고 있기는 하지만 고급 사양의 11인치와 13인치 맥북에어의 성능은 나머지 맥북 프로 제품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수준인 것을 볼 수 있다. 쿼드코어 CPU를 장착한 15인치 맥북프로만 맥북에어와 현저한 성능 차이를 보여준다.

• 중간 사양 및 고급 사양의 맥 미니는 그 크기에 비해 상당히 놀라운 성능을 가지고 있다. 이제 소비자들은 긱벤치 점수가 10,000점이 넘으면서도 아이들 전력이 11W도 안되는 제품을 구입할 수 있게 되었다. * 불과 3년 전만해도 긱벤치 점수가 1만점이 넘는 맥 제품은 맥 프로가 유일했고, 가격도 수백만원을 호가

한 마디로 2012년은 데스크탑 맥 라인업과 모바일 맥 라인업의 성능 격차가 줄어들었고, 맥북에어와 맥북프로의 성능 격차가 줄어든 한해였다로 요약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12 맥 모델 뿐만 아니라 현재 출시된 모들 맥 제품의 긱벤치 점수도 아래 링크에서 확인해 보실 수 있습니다.



링크
2012 모델 긱벤치 점수
2012 및 그 이전에 출시된 모든 모델을 포함한 긱벤치 점수

    
  1. Blog Icon
    아이맥유저

    맥미니가 제가 예상한것 보다 꽤나 상단에 있네요.

  2. 많은 분들이 그렇게 느끼실 듯합니다.
    처음 맥미니가 나왔을 때는 맥북이랑 성능이 비슷했는데 최근엔 맥북프로급 CPU가 들어가면서 성능이 일취월장했습니다. 특히 2012 맥미니 고급형의 경우 레티나 맥북프로급으로 성능이 좋아졌죠.

  3. Blog Icon
    아이맥유저

    인텔맥 초기에는 코어 솔로 달려서 나온 맥미니도 있었는데, 이제는 뭐 모니터만 좋은거 해주면 다른 맥들이 그렇게 안부럽겠네요 ㅎㅎ

  4. 맥미니가 의외네요 ㅎㅎ

  5. Blog Icon
    에이비

    전 아이맥 i7과 i5에 차이가 눈에 띄네요 27인치 예비 구매자로서 12000대 와 9000대 수치는 고민을 하게끔하네요 ㅜㅜ

  6. Blog Icon
    iLiszt96Rev

    내 맥북에어가 밑에서 두번째라니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