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천팁

[간단한 팁] OS X 요세미티에서 iOS 기기의 배터리와 셀룰러 신호 상태 확인하기

와이파이가 없는 환경에서 아이폰이 공유기 노릇을 톡톡히 할 때가 있습니다.

휴대회사 이동통신망을 와이파이 신호로 바꿔주는 iOS의 '핫스팟' 기능 덕분입니다. 예전에는 아이폰에서 일일이 스위치를 켜야 맥에서 접속할 수 있었는데, 최신 애플 운영체제에선 '연속성' 기능의 일부로 한층 간소화된 절차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즉석으로 핫스팟에 연결된다고 해서 '인스턴트 핫스팟’이라고 불리는 기능입니다.

OS X 요세미티가 설치된 맥 주변에 같은 아이클라우드 계정을 사용하는 iOS 8 기기가 있으면, 운영체제가 자동으로 인식하고 인스턴트 핫스팟 연결을 위한 밑준비를 완료합니다. 사용자는 그저 메뉴 막대에 놓인 와이파이 아이콘을 통해 아이폰을 선택하기만 하면 됩니다. 메뉴 선택만으로 맥과 아이폰이 만나는 오작교가 만들어 지는 셈입니다. 자세한 설정 방법은 애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비단 인스턴트 핫스팟 활성화뿐만 아니라 같이 표시되는 다른 정보도 꽤 유용해 보입니다. ▼

메뉴 막대를 통해 아이폰의 배터리 상태와 셀룰러 신호 세기도 한눈에 살펴볼 수 있습니다.

아이폰 배터리 상태에 따라 아이콘 속의 막대도 덩달아 길이가 짧아지고, 셀룰러 신호가 감소하면 아이콘 역시 단계별로 모양이 바뀝니다. 또 아이폰이 LTE망을 사용하는지 3G망에 연결돼 있는지도 알려줍니다.

쉽게 말해 가방이나 주머니에서 아이폰을 꺼내지 않아도 배터리가 얼마나 남았는지 대강 확인할 수 있게 된 것입니다. 인스턴트 핫스팟을 활성화하든 그렇지 않든 상관 없이 말이죠. 그리고 배터리 상태가 영 시원찮을 때만 아이폰을 찾아 충전기에 연결하면 그만입니다. 또 아이폰뿐만 아니라 아이패드도 셀룰러 모델인 경우 메뉴 막대에 동일한 정보가 표시됩니다. 동시에 여러 대의 배터리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것입니다.

인스턴트 핫스팟을 지원하는 최신 애플 기기를 사용하는 분들에게는 '연속성' 기능이 주는 또 다른 선물이 될 것 같습니다.



참조
OS X Daily - View iPhone Cellular Signal & Battery Life from Mac OS X
Apple - 연동 기능을 사용하여 iPhone, iPad, iPod touch 및 Mac 연결하기

관련 글
OS X의 인터넷 공유 기능을 사용해 맥을 무선 공유기로 사용하는 방법
• 맥북의 배터리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능동적으로 전원을 차단하는 'Low Battery Saver'
• 애플 무선 입력 기기 삼인방의 배터리 상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Mighty Monitor' 위젯


  • Balmin 2015.02.09 21:28

    항상 블루투스가 연결이 되어있어야 되는건가요?
    아이폰을 항상 블루투스 연결하고 있자니 배터리 소모가 심한것 같아서 이게 좀 불편한듯 하네요...

    • GWN 2015.02.10 16:07

      블루투스 항상 켜 놓는 것, 배터리 거의 소비하지 않는 걸로 알고 있어요.
      24시간 내내 켜도 별 지장 없으실 거예요~
      제가 몇 년 내내 그렇게 사용 중이거든요.

  • 임백두 2015.02.09 21:29

    아이폰으로 핫스팟을 하면 전화도 맥으로 걸거나 받을 수 있더군요

    • ict1019 2015.02.09 21:59

      그 기능을 사용할려고 셀룰러 버전 아이패드를 구입했습니다. 근데 와이파이로만 주로 이용을 하고 있었는데 확실히 된다는 거군요 ! 테스트 해봐야 겠군요 ㅋㅋㅋㅋ

    • BlogIcon 갸우뚱 2015.02.09 22:33

      그건 걍 되는건데

    • 싸모미 2015.02.10 05:43

      원래 전화 기능은 같은 네트워크 상에 있을 때만 됩니다
      (아이폰의 와이파이가 꺼진 상태에서는 되지 않는다는 이야기)
      핫스팟을 연결하면 맥이 아이폰의 네트워크 아래로 들어오기 때문에 전화 기능이 되는 거죠.

  • Ubiqer 2015.02.09 23:34

    분명히 도움을 받기도 하고, 필요한 사람도 있을터인데....
    그냥 된다고 무시하거나, 본인이 필요없다고 생각하고 쓸모 없는 기능이라 굳이 로그인해서 댓글까지 달면서 단정짓기보다는 본인 마음속으로나 생각하셔도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옆에 핸드폰 있어도 손을 뻗어서 집고 화면을 켜고 확인하는 동작을 하지 않더라도 아이콘만 클릭해서 정보를 알 수 있다는 좋은 정보를 애써 포스팅하신 분께 조그마한 예의라도 기대한다면 욕심일까요?
    그냥 밤중에 좋은 글보다 댓글보고 열받아서 투덜거리고 갑니다.

  • nownah90@gmail.com 2015.02.10 01:06

    저도 도움되는 유용한 글 읽고 기분이 좋았는데..
    댓글보니까 인상이 찌푸려지네요..

    좋은게 좋은 건데..

  • BlogIcon 이지업 2015.02.10 07:56

    댓글 한마디에 인성이 보이는데 참 아쉽습니다.
    시간내서 좋은정보를 주신분께 감사한 마음을 가지는게 우선 아닐까요?

  • JJICJJA 2015.02.10 12:22

    저는 2011 MBP에 블투 동글+CAT 이용해서 연속성 이용중인데요.
    에어드롭과 핸드오프는 되는데 이 기능만 안되더라구요.
    와이파이 아이콘에서 아이폰이 인스턴트 핫스팟으로 뜨기는 하는데 클릭해서 연결 시도하면 연결할 수 없다고 나옵니다. ㅜㅜ
    이게 요세미티의 와이파이 관련 버그인지 CAT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건지 모르겠네요.

  • 김유성 2015.02.11 00:36

    앗, 전혀 상관없는 댓글 입니다만, 곧 게제한 글 수가 3000 건이 되는 군요! 그 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어떤 글이 3000번째가 될런지 궁금하네요.

  • 2015.02.13 21:53

    응용해서 다른 프로그램이 iPhone이나 iPad의 배터리 잔량, 신호세기 이런걸 Mac로 전송하는 앱이 있으면 좋을 것 같습니다.


    ....
    배워서 한번 해볼까 생각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