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맥북프로 비판에 대한 비판

2016. 11. 2. 22:50    작성자: ONE™

신형 맥북프로를 둘러싼 논란은 한국뿐 아니라 외국도 마찬가지인가 봅니다.

물리적인 기능 키를 대체한 터치 바, 16GB에 머문 메모리 확장성, USB-C로 통일된 단자, 데스크탑 라인업에 대한 애플의 무관심 등을 놓고 여러 가지 목소리가 나오고 있는데, 이와 관련해 한 번 읽어볼 만한 글이 올라왔습니다. 전직 시스코 직원이자 IT 기고가인 'Chuq Von Rospach'가 신형 맥북프로에 쏟아지고 있는 비판에 대해 담담하면서 묵직한 메시지를 던진 글입니다.

영어 원문은 링크에서, 위민복 님의 우리말 번역본은 링크를 통해 보실 수 있습니다.

"기본적인 현실은 이렇다. 우리들 중 많은 이들에게 애플 비판은 일종의 취미이고, 더 많은 이들에게는 직업이라는 현실은 애플 생태계에게 아마 건강하게 작용할 것이다. 게다가 앞으로도 당분간은 바뀌지 않을 기본적인 현실이다. 오래전부터 이런 생각을 갖고 있었다. 애플이 무엇을 말하건, 무엇을 선보이든 간에 인터넷은 자신이 애플보다 얼마나 더 똑똑한지를 증명하는 놀이에 빠질 터이고, 모두가 비판하는 제품을 가지고 애플은 또한번 돈을 쓸어담을 것이다.

그렇기는 하지만, 이번 이벤트에 대한 비판은 전에 없이 더 소리가 높고 더 널리 퍼져있다. 그래서 "인터넷의 누군가가 틀렸다"는 점을 이해하기 위해 한동안 인터넷을 끊어야 했다. 이번 주말 동안 글을 쓰기가 이제까지 썼던 것보다 더 힘들었다. 워낙 현재의 애플에 대해 정당한 불만이 많기 때문이지만, 사실 비판의 매우 많은 논점은 사소하고 하찮으며 그냥 우습거나 틀리기 일쑤다.

결국은 다음 한 문장으로 귀결된다. 우리는 애플에게 혁신하라고 요구하지만, 우리는 애플에게 전혀 바뀌지 말라고 주장한다." (이하생략)

- 맥북프로 비판에 대한 비판

전문을 읽으시면 공감하는 부분도 있고, 아닌 부분도 있을 텐데요. 판단은 여러분의 몫으로 남기겠습니다. 개인적으로 애플이 맥북프로에 USB-A 단자를 하나만 남겨 놓았더라도 논란이 이만큼 크지는 않았을 텐데 하는 아쉬움은 있습니다. 그리고 내용을 떠나서 위 인용문 마지막 글귀의 여운이 꽤나 오래 남는 것 같습니다.



참조
Chuq Von Rospach /via Albireo Powerbook - 맥북프로 비판에 대한 비판

관련 글
새로운 맥북 프로는 과연 누구를 위한 노트북인가? 애플에 던지는 9가지 질문
신형 맥북프로에서 사라진 7가지 기술
맥북프로 터치 바의 비밀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 Icon
    lj

    마지막 문장데 오!! 했다가 불편한 변화는 혁신이 아니지 않나? 뭐 이런 생각을 해봅니다 ^^

  3. Blog Icon
    대령

    자동차를 처음 만들었을 때 사람들이 했던 말입니다. 불편하게 왜 그 느린 걸 타고 다니냐구요.

  4. Blog Icon
    Fizzy

    신형 기다렸는데, 오늘 그냥 저렴해진 구형 맥북 프로 구입하고 왔음. SSD 업그레이드로 했더니 재고가 없어서 일주일 정도 후에 배송 받는다는군요.

  5. Blog Icon
    hdyl

    저도 신형 맥북프로 보고 나서 이건 아니다 싶어 맥프레로 업글했습니다.. 근데 가격 저렴해졌다고 하셔서 깜짝 놀랐네요.. 제가 있는 지역은 그대로 인듯..^^;; 다행

  6.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7. Blog Icon

    전부터 계속 생각해오던 점입니다. 에어팟도 그렇고, 이번 맥프레도 그렇고 무선에 대한 애플의 확고한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무선에 대한 확신이 있는만큼 확장성은 다양한 포맷의 지원보단 강력한 슬롯이 더 좋다고 여겼을테고, USB-C의 전격 도입과 함께 두꼐와 무게를 줄일 수 잇었겠죠. USB-A의 부재가 치명적이라고 이야기하지만 저의 경우에는 딱히 필요하지 않지만 키보드의 연결이나 가끔 하는 백업용 외장하드 연결 이외에는 잘 사용하지 않습니다. 대부분은 메일이나 클라우드로 해결하기 때문이죠. 그 흔하던 USB조차 번거로워 잘 사용하지 않습니다.(물론 USB-A포맷 장비들을 사용하시는 분들은 불편하시겠지만) 물론 당장 아이폰 충전이나 백업, 외장모니터 연결 등에 잰더를 사용하는 등 불편은 다소 있겠지만 큰 흐름의 변화에 비하면 사소하다고 생각합니다.
    확실히 시대는 무선으로 변화하고 있으면서도 이를 받아들이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이미 그렇게 사용하고 있는데도 말이죠.

  8. Blog Icon
    RabbitHole

    마지막 문장도 인상깊지만 전 이 문구가 확 와닿네요.
    "애플이 무엇을 말하건, 무엇을 선보이든 간에 인터넷은 자신이 애플보다 얼마나 더 똑똑한지를 증명하는 놀이에 빠질 터이고, 모두가 비판하는 제품을 가지고 애플은 또한번 돈을 쓸어담을 것이다."
    요즘 댓글들 보면 정말 딱 그 놀이에 빠진 사람들이 많다는 생각이 듭니다.
    인터넷의 뭇 사람들이 정말로 똑똑한게 아니라 그저 놀이에 빠진 것에 불과한 것인지는 애플의 매출이 결론지어 주겠죠.

  9. Blog Icon
    팬더GOM

    저도 무척 궁금합니다. 이번 맥북프로 매출이 얼마나 될지...
    그리고 맥북이나 다른 기 출시 제품들의 매출 결과도요,
    맥북을 사려던 사람들이 맥북프로를 살지...

    흥미진진하군요. ㅎ

  10. Blog Icon
    하하하

    많이 팔렸다고 평가까지 좋은 건 아닐겁니다. 더욱이 어쩔수 없이 구입하시는 분들은? 매출이 높다고 애플이 잘했다고 볼순없습니다.

  11. Blog Icon
    김춘덕

    뭐하자는건지...

  12. Blog Icon
    라므르

    데이터는 거짓말을 안합니다. 매출결과 보면 됩니다. 구글에서 확 말아먹은 구글글래스나 모듈폰 아라, 그리고 크롬북 기억나네요. 크롬북은 쓰는 사람 자체를 본적이 없어요.

  13. Blog Icon
    molla

    크롬북은 빼 주세요.
    교육시장 한정이지만, 잘 나가고 있습니다.
    올 초엔 단순 판매량만으론 맥보다 많이 팔았다더군요. (물론 맥이 신 모델이 안 나와 안 팔린 것이 그 원인이겠고, 그 덕분에 지금 잘 팔리는 것이겠지만요.)
    그리고. 맥은 일종의 독점 방식입니다. Mac OS를 이용하고자 하면 선택의 여지가 없습니다. HW가 맘에 안 들어도, SW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쓸 수 밖에 없는 수요도 만만치 않습니다. 단순 매출 결과만으로 이야기할 수가 없지요.

  14. Blog Icon
    영원의여행자

    생각해보면 저 말이 딱히 틀린건 아니네요. 빛나는 사과도 그렇고, HDMI 삭제도 그렇고, 에어팟도 그렇고.
    아이폰 7의 이어폰 단자 삭제는 G4 큐브의 팬 삭제급 뻘짓이라고 생각하지만요.
    그거와는 좀 다르게, 아이폰 7에서 그럴거였으면 차라리 라이트닝과 이어폰 단자를 모두 USB-C로 바꿨으면 좋았을 것 같아요.
    그리고 에어팟은 인이어 기반으로 만들었으면 199달러라도 충분히 보기 좋고 가격도 안비싸 보였을 텐데 말이죠.

  15. Blog Icon
    Sierra

    USB-C Type이든, Lightning이든 어느 한쪽으로 맞춰도 결과는 마찬가지 입니다.
    USB-A Type만 기존 인프라가 있는게 아닙니다.
    10세대중에 거의 절반이 Lightning의 역사를 가진 iPhone 폼팩터에서 Lightning을 USB-C Type으로 바꿔서 new MacBook Pro와 I/O를 맞춘다고 지금과 같은 반응이 없었을거라 생각지 않습니다.

    그저 지금은 양쪽 라인업(폼팩터) 모두 "과도기" 이상도 아닌 이하도 아닌 딱 그 시기인겁니다.

    3.5파이 없앤건 PowerMac G4 Cube의 팬을 없앤 자연 공냉식과 비할 사안은 아닌 것 같구요^^;
    명제 자체가 다르니까요. 비전도 많이 다르구요.

  16. Blog Icon
    영원의여행자

    USB-C를 사용하는 차세대 USB 오디오 규격이 아날로그 지원이라고 알고 있어서요. 그게 맞다면 3.5mm단자를 더 작은 USB-C 단자로 바꾸는 것 뿐이고, 외부 인프라가 더 커진다…고 하기에는 아직 USB-C의 인프라가 많이 작네요.
    그냥 라이트닝에 DAC를 탑재한 젠더를 하나 더 다는 귀찮고 비싼짓을 안해도 될테니까 USB-C를 바란것 뿐이에요. 작은 헤드폰 제조사들은 무선이나 DAC를 설계&탑재할 능력이 부족하니까요. 그리고 그런 회사들 중에서 고급 제품을 만드는 회사들도 적지 않으니까요.
    제가 바라는건 라이트닝&USB-C 단자 1개씩이라도 좋으니까 헤드폰용 단자가 생기면 좋겠다는것 뿐이에요. :-)
    뭐, 3.5mm제거는 오디오계에서는 USB단자를 맥라인업에서 완전히 없앤 것 같은 느낌이니까 뻘짓이라고 한거에요. 고성능 단자는 아니지만 엄청난 범용성과 대중성을가지고 있고, 대체재들도 그렇게 매력적이지는 않으니까요.

  17. Blog Icon
    DummyFactory

    이번 맥북 프로는 2015 맥북 프로보다 더 많은 온라인 판매 기록을 세웠나봅니다.

    외부 장비의 포트들이 USB-C로 이전되기 전까지 젠더는 대강 이런종류로 하나 쓰면 될것 같습니다.
    Satechi Type-C USB 3.0 3 in 1 Combo Hub for MacBook

    저는 CF메모리를 메인으로 쓰기 때문에 애초 USB-C 타입 메모리 카드 리더를 새로 사는게 더 나을것 같습니다만..

    그리고 USB-C 타입 보급 속도는 이전 USB 3.0에 비해 굉장히 빠른 느낌입니다.
    생각 해보면 예전 PC시절 패러럴 포트, 시리얼 포트, 심지어 ir-da 포트 없앴을때도 제법 말이 많았었던 기억이 나네요.
    지금은 저 포트를 쓰려면 PC에선 PCI-E 확장 카드를 달아야 하는 희안한 모양이 되기도 했구요.

    역사는 돌고 도는 듯 합니다.

  18. Blog Icon
    깐이마 또까

    저는 고급 성능은 별로 필요 없습니다. 그런데 15인치는 필요합니다. 그렇다면 맥북프로 외에는 대안이 없습니다. 대안이 없다는 건 강요당하고 있다는 말인데. 애플이 소비자에게 선택권을 제한함으로 상당한 이익을 취하는 구조가 이번처럼 심한 경우는 없기에 참 많이 실망하고 있습니다.

  19. Blog Icon
    Sierra

    말씀하신대로 15-inch 모델은 MacBook Pro밖에 없습니다만,
    그건 예나 지금이나 마찬가지 아니었던가요?

    iBook이 14-inch까지 나온적은 있습니다만, iBook을 포함해서 MacBook라인이나 MacBook Air를 통털어 Laptop 라인 전체 역사에서도 예전의 MacBook Pro급이었던 PowerBook시절에도 지금의 MacBook Pro처럼
    MacBook Pro를 제외하면 15-inch 모델이 나온적이 없습니다.

    성능이 필요한게 아니라 15인치가 필요하신거라면
    딱히 이번 new MacBook Pro가 아니더라도 소비자의
    선택은 늘 과거엔 PowerBook 15-inch, 지금은 MacBook Pro 15-inch 외에 대안이 있었던가요?

    그런 의미에서 이번 모델이 많은 이슈가 있지만
    굳이 사이즈까지 엮일 이유는 없다고 봅니다.

  20. Blog Icon
    지구본

    예전 모델에서는 외장 그래픽카드 안달린 15인치 모델을 구입할수 있다는 것을 말하는것 같네요. 저도 딱히 외장 그래픽 카드는 필요 없지만 15인치를 원해서.. 이번 모델을 살려면 선택권이 제한 되죠... 전 다음 모델을 기다려 봅니다..

  21. Blog Icon
    DDK

    애플 행보를 보면 로직을 버리고 큐베이스로 가야하나 진지하게 고민이 되는 요즘입니다.

    맥프로는 몇년째 안나오고 있고 맥북프로도 이따구로 나와버리면 더이상 맥을 쓰는 의미가 없지요

    OS안전성도 예전같지 않고 많이 실망입니다

  22. Blog Icon
    Tetr

    동감합니다.

    음악하시는분들중에 매버릭스나 요세미티에서 업그레이드를 멈추신분들이 많더군요. 저도 아직 매버릭스를 사용중이고요.

    로직과 아포지제품을 사용하지만 OS, ilok같은 usb동글사용에대한 편의성, 가격대비 성능등 여러 문제로 윈도우+라이브조합으로 바꾸는것을 진지하게 고려중이기는 합니다만 랩탑에서 코어오디오의 존재는 아직 너무 크게 느껴집니다.

  23. Blog Icon
    _____

    비판에 대한 비판에 대한 비판도 나오려나? 헛소리가 많이 껴있는데

  24. Blog Icon
    Namurith

    원문 글쓴이가 애플뽕을 한 사발 들이켰나보네요

  25. Blog Icon
    uris

    정말 궁금해서 그러는데요.
    개인적인 질문입니다만
    원님은 이번에 맥북프로 교체하실 계획있으세요? :-D

  26. Blog Icon
    tudolgomting

    다른 내용이 다~ 맞다고....수긍한다고....한다 치더라도...
    애플 빠로써.....아이폰과 맥북프로를 직접 연결할 수 없이 젠더가 필요하다는 이유 하나 만으로...
    이번 맥북프로는 잘못 됐다고 생각합니다.
    혁신....다 좋습니다....자기네 제품에 대해서만큼은 일관성을 지켜야죠...
    저 글쓴이가 과연....아이폰과 맥북프로를 연결하면서 젠더 쓸 때마다.....불평을 한마디도 안할지 궁금하군요...
    젠더를 잃어버리거나 챙기지 않았을 상황에서....과연 순순히 그 상황을 받아들일지.....ㅋ

  27. Blog Icon
    솔픠

    이번 맥북 프로는 12인치 맥북의 프로 버전일 뿐이죠.
    애플은 맥 프로와 함께 프로 시장을 버렸습니다. 돈이 안되니까요.
    가증스러운 'Pro'라는 문구만 손보고 Macbook Plus 정도로 내놨으면 딱 맞을 수준의 제품입니다.
    USB-C 통일이야 당연한 수순이긴 한데 형편없는 성능은 무슨 말로도 합리화할 수 없는 수준입니다.

  28. Blog Icon
    장기영

    맥프레 13은 일반 전압 i5 듀얼코어 CPU에다 eDRAM까지 들어있는 Iris Pro GPU 이며
    맥프레 15는 일반 전압 쿼드코어에다 지포스 GTX 960M급이 달린 물건이 형편 없는 성능이라뇨?

    무슨 그램이나 노구철 같은 울트라북과 비교 하시는지요? 더구나 12인치 뉴맥북 2016 CPU가 감히 맥북에어 13의 i5 5250U와 비슷하게 보는지요? 맥북에어의 저전압 CPU급들이 바로 그램이나 노구철 같은 가벼운 울트라북 노트북에 쓰입니다...

    오히려 신형 맥프레는 구형인 맥프레 15 2015의 CPU인 i7 4770HQ보다 10% 더 느린 i7 6700HQ가 탑제된 것에 대해 깊이 반성 해야 되는 판국입니다.
    더구나 CTO 최고 CPU인 i7 4980HQ까지 동원되면.... 일방적인 학살 모드가 실현되는 -_-


    그리고 애플은 참으로 얍샵하게도 맥프레 2015 단종은 고사하고 그대로 하위 라인에 동일한 가격으로 버젖이 배치하여 팔고 있죠...

  29. Blog Icon
    성능?

    현재 쏟아져나오는 (해외말고도 백투더맥에도 여럿 볼수있는) 성능측정 데이타들을 보면 최고성능인데.. 형편없는 성능이란 말씀의 근거가될만한 데이타를 좀 알려주실수 있을까요?

  30. Blog Icon
    abec

    전제도 결론도 요약도 웃긴 소리네요.
    많이 판다는 것이 그들에 대한 비판이 사소하다는 것을 입증해주지는 않죠.
    비판을 하기위한 비판에 지나지 않는 헛소리에 시간낭비하고 싶진 않네요 ㅋ

  31. Blog Icon
    asdf

    잘팔리면 사소한게 맞죠

  32. Blog Icon
    팬더GOM


    만약 이번 신형 맥북프로 판매량이 급상승한다면 그것은 아마도

    신규 고객(뭐가 좋은지 모르고 예쁘고 신형이라 일단 산다) 다수
    울며 겨자먹기로 바꿀때가 되서 사는 고객 소수

    뭐 이러지 않을까 그리고 나서는

    신규고객 실망(불편해서 그리고 편해질려고 각종 동글을 산다. 애플 추가수입)
    바꿀때가 되서 산 고객(원래 단점을 알고 사서 어떻게든 씀 역시 동글들은 삼)

    그러다 다음 새 모델 성능과 기능 절충해서 내놓고, 돈을 쓸어담는 애플.

    뭐 이정도 되겠습니다.

  33. Blog Icon
    ㅇㅍ

    결국에 애플은 돈을 번다는 사실에 묵념합니다.

  34. Blog Icon
    가야고

    젠더는 USB-C 시대로 완전히 넘어가기 전에, 구 포트를 사용하는 사람들을 위해 만든 것 뿐입니다.

    USB-C 시대가 오면 젠더를 쓸 일도 없어질 것이고 USB-C를 쓰지 않은 제품들을 욕하게 되겠죠.

    지금이야 애플이 젠더로 욕을 먹겠지만, 현재에도 USB-C 포트를 쓰는 모니터, 스마트폰, USB 등이 줄줄이 나오면서 USB-C 시대에 다가가고 있습니다.

    젠더는 구 포트 이용자를 위한 물건에 불과해요.

    그걸 비싸게 파는건 욕먹을 짓이긴 하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