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머] 신형 아이폰, USB-C 단자가 아닌 고속 충전을 지원하는 라이트닝 단자 사용한다?

2017.03.03 08:34    작성자: KudoKun

며칠 전에 신형 아이폰이 라이트닝 단자를 버리고 USB-C 단자를 사용할 것이라는 루머가 월 스트리트 저널을 통해 보도됐습니다. 애플이 그동안 2016년형 맥북 프로 등을 통해 USB-C 단자의 표준 단자의 지원은 물론 환영할 만한 일이지만, 그동안 구축해온 라이트닝 액세서리 시장을 혼란으로 빠트릴 수 있는 결정이기에 확실하다고 단언하기 힘든 결정이었습니다.

그런데, 월 스트리트 저널의 기사에 반대되는 의견을 가진 새로운 루머가 등장했습니다. KGI의 애플 전문 애널리스트 궈밍치의 연구 노트에 따르면, 올 가을에 나올 신형 아이폰은 USB-C가 아닌 라이트닝 단자를 그대로 사용한다고 합니다. 대신, 라이트닝 규격이 업그레이드되면서 USB-C의 전원 규격인 USB-PD(Power Delivery)를 지원해 고속 충전이 가능해지게 됩니다.

USB-PD는 최대 100W의 전력을 공급할 수 있어서 기존의 아이폰(최대 10W 정도) 보다 더 빠른 충전이 가능해집니다. 물론 배터리 회로를 보호하기 위해 100W를 전부 쓰지는 않겠지만, 현재 아이폰 7보다는 더 빠른 속도로 충전할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2개의 셀을 쓰게 될 것으로 예상되는 10주년 아이폰의 경우 아이폰 7s나 7s 플러스(가칭) 보다 더 빠른 충전이 가능할 것이라고 합니다.

이미 12.9인치 아이패드 프로의 라이트닝 단자는 USB-PD를 지원해서 별매되는 라이트닝-USB-C 케이블을 통해 연결하면 고속 충전을 t사용할 수 있습니다.

필자: 쿠도군 (KudoKun)

컴퓨터 공학과 출신이지만 글쓰기가 더 편한 변종입니다. 더기어의 인턴 기자로 활동했었으며, KudoCast의 호스트로도 활동하고 있습니다.


참조
Ming-Chi Kuo Says All 2017 iPhones Will Have Lightning Connectors With USB-C Fast Charging - 맥루머즈

관련 글
[루머] 10주년 아이폰, USB-C 채용한다?
[루머] 신형 아이폰, 혁신적인 3D 전면 카메라 기술 탑재
[루머] OLED 탑재한 10주년 아이폰은 넓은 화면을 어떻게 활용하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Blog Icon
    아이퐁

    폰에 라이트닝을 하든 usbc를 하든 상관은 없지만 제발 usbc-라이트닝 이렇게라도 나와서 맥북프로랑 젠더없이 바로 연결되게 해줫으면좋겟네요

  2. Blog Icon
    보타스

    케이블을 따로 사야하지만 USB C to 라이트닝 연결 가능합니다. 그런데 요즘은 일상생활에서 그렇게나 맥북이랑 연결할 일이 많은가요? 터치바 맥북프로 출시직후에 샀는데 아직까지 한번도 연결을 안해봐서요..

  3. Blog Icon

    그냥 번들로 주면 안 되나 싶어요. 개발자라면 케이블 연결은 필수에영 (아닌 분야도 있지만)

  4. Blog Icon
    DDOLMO

    오 이거 설득력있네요!
    라이트닝-USB C 케이블이랑
    맥북에 사용되는 USB C 어댑터를 제공하면
    기존 라이트닝 액세서리도 쓸수있고
    맥북이랑도 바로 연결할수있고

  5. Blog Icon
    PiaTe

    아이폰7때도 이런 루머 계속 나왔는데 아무래도 이번엔 라이트닝-usbc 아닐까싶어요

  6. Blog Icon
    사차원

    결국에는 아이폰도 usb-c로 넘어가는게 맞는거 같은데 모르겠네요.

  7. Blog Icon
    엉요

    저도 맥북프로에 아이폰 연결 자주 하는데 너무 불편합니다 ㅜㅜ 젠더 쪼끄만 것이 사라지는 순간부터 그냥 포기...

  8. Blog Icon
    위무제

    최소 3년은 유지할거 같은데요? 젠더까지 주면서 라이트닝 이어폰 쓰라고 한 애플인데 또 바로 바꾼다는건

  9. Blog Icon
    장기영

    라이팅 to USB-C로 나오는게 좋겠습니다.

    몇일 전에 나온 LG G6가 기존의 USB 3.0 C단자에서 USB 2.0 C 단자로 나온 이유가 규격을 지키지 못하는 물건들이 G5나 V20의 메인보드에 부담되서 무한 재부팅이 되는 문제 때문이다는 발언이 어느 정도 수긍은 됩니다.

    애플의 인증 MiF가 그냥 돈만 벌려고 만드는 규격은 아니니 그나마 어느 정도 제어가 되는 라이팅 케이블이 그나마 안전하다는 생각은 듭니다.

    그리고 상식적으로 뉴맥북프로같은 고가의 물건에 이상한 USB-C 케이블 꼽고 충전할 용기 있는 유저는 흔치 않을것 같습니다.

  10. Blog Icon
    무명

    안전상의 이유로 라이트닝보다는 USB-C 단자를 더 지지합니다. USB-C 커넥터는 각 핀들이 직접 손에 안 닿는 구조인데, 라이트닝은 커넥터 핀이 손에 닿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실수로라도 커넥터 핀끝을 잡으면 전류가 손으로 흐릅니다. 현재처럼 10~20W 정도라면야 모르겠지만, USB-PD가 지원하는 100W까지 전력이 올라간다면, 찌릿찌릿한 경험을 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