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킨, 신형 맥북에 대응하는 USB-C 케이블 라인업 발표. 구글도 USB-C 대열에 동참

2015. 3. 12. 14:25    작성자: ONE™

꽤 튼튼한 케이블을 만드는 곳이죠.

주변기기 전문업체 '벨킨(Belkin)'에서 새 맥북의 USB-C 단자에 연결할 수 있는 한 무더기의 케이블을 발표했습니다.

케이블 양쪽에 어떤 단자가 달려있냐에 따라 총 8가지 제품이 나올 예정이며, 가격은 19.99달러에서 29.99달러선입니다. 한 가지 눈에 띄는 점은 맥북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찾을 'USB-C to USB-C' 케이블이나 'USB-C to USB-A' 어댑터가 얼마전 애플이 내놓은 제품보다 가격이 10달러 가량 더 높다는 점인데, 그만큼 품질에 있어서는 자신이 있다는 소리로 들립니다

그리고 케이블 라인업과는 별도로, 79달러 상당의 'USB-C to 기가비트 이더넷' 어댑터도 벨킨이 준비 중이라니, 새 맥북을 유선 네트워크에 연결해서 사용할 분들은 참고하면 좋겠습니다.

단 벨킨 제품을 만나보기까지 시간이 좀 더 걸릴 것 같습니다. 홈페이지에 올 초여름(Early Summer) 출시 예정이라고 안내하고 있을 뿐, 아직 구체적인 발매 일정은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벨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USB 3.1 USB-C to USB-C ($30)
USB 3.1 USB-C to Micro-B ($30)
USB 2.0 USB-C to Micro USB ($20)
USB 2.0 USB-C to Mini USB ($20)
USB 3.0 USB-C to USB-A Female Adapter ($30)
USB 3.1 USB- C to USB-A Male ($30)
USB 2.0 USB-C to USB-A Male ($20)
USB 2.0 USB-C to USB-B Male ($20)

구글도 USB-C 대열에 합류

한편, 구글도 오늘 메탈 프레임에 USB-C 단자를 탑재한 새로운 크롬북 '픽셀(Pixel)'을 출시하면서 USB-C 케이블 일체를 같이 발표했습니다.

이 중에서 전원 충전기는 맥북과 호환성을 장담할 수 없지만, HDMI 및 디스플레이포트 케이블은 호환성을 가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가격은 40달러선인데, 외장 모니터만 사용할 분들은 99,000원짜리 애플 AV 어댑터보다 이쪽이 더 좋아 보입니다.


참조
Belkin - Connect in USB-C /via 9to5mac

관련 글
USB-C 단자가 달린 신형 맥북과 동시에 출시된 어댑터 제품 5종
Lacie, 신형 맥북 사용자 겨냥한 USB-C 외장하드 발표 'Porsche Design USB-C '
애플, 신형 맥북 발표


    
  1. Blog Icon
    잭나인

    뉴맥북도 없는데 괜히 사고 싶어지네요..ㅋㅋ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 Blog Icon
    금연토끼

    벨킨 다 좋은 가격이 비싸여 ㅠ_ㅠ

  3. Blog Icon
    wink

    그런데 현재 usb-c 타입 따라갈수 있는 usb메모리나 하드디스크 있나요. 5Gbps 따라갈수 있는 저장매체 현재 출됐는지 궁금합니다.
    5Gbps라면 초당 대략 700M byte 정도 정송가능한 건 같은데... 현재는 실생활에 지장줄수 있는 주변기기 없을것 같은데요...

  4. Blog Icon
    지젝

    20기가 짜리 썬볼2도 특정 업무에서는 이미 한계라, 주변 장치 구성할 때 I/O분배를 잘 해야할 수준입니다. 단일 SSD로 초당 700넘기는 좀 힘들겠지만, 레이드도 있고, 단일 SSD여러개를 동시에 써야 하는 작업도 있고 해서 말이죠.

  5. Blog Icon
    카히

    현재 단일 기기로 700MB/s 를 제공하는 기기가 없죠.
    하지만... 이런 예가 적당할지는 모르겠지만 저는 이렇게 생각을 하네요.
    시속 500KM/h 로 주행할 수 있는 도로가 개통이 되었다고해서 그게 무슨 필요냐? 시속 500KM/h 로 주행할 수 있는 자동차가 있느냐? 라고 할 수 있겠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단일로 사용했을 때 뿐이죠.
    USB3.1 이 단순히 데이터 전송용으로만 사용하는게 아닌 여러가지를 지원하죠.
    예를들자면, 1Gbps로 인터넷을 즐기면서 USB3.0으로 된 외장하드도 사용하고.. HDMI나 썬더볼트를 통해 화면출력도 할 수 있고...
    여러가지를 사용하기 위함이죠. 추후에는 USB3.1을 지원하는 외장하드가 나오긴하겠지만.. 지금 현 상황에서는 이런식으로 예를 들 수 있지 않을까 생각을 합니다.^^

  6. Blog Icon
    Yosemite

    신형 MacBook은 타입만 USB-C이지 실제로 퍼포먼스는 칩셋문제로 인해 USB 3.0과 같은 5Gbps/s 입니다. 그게 현재 MacBook신형의 함정아닌 함정이죠ㅡㅡ;

    그래서 공식 홈페이지에서도 아래와 같이 1세대 기술임을 표기하고 있습니다.

    USB 3.1 Gen 1 (up to 5 Gbps)

  7. 역시나 가격이 ㄷㄷㄷ 하네요.